부패방지뉴스
뉴스경제
불법 비행 드론 등 테러 관련 신고 건수 3년 새 10배 증가
천경태(오동) 기자  |  cjstkdgus47@daum.net
승인 2021.09.27  11:02:01

- 불법 비행 드론 포함 된 테러 관련 신고 건수 ‘18년 171건에서 ’21년 1,152건으로 급증

- 드론 신고 건수, ‘19년 84건에서 ’20년 464건, ‘21년 566건으로 폭증

- 불법 드론 비행 등 의심물 발견 신고로 입건 조치 ’19년 9건에서 ‘21년 31건

- 박재호, “시민안전 위협하고 사생활 침해하는 불법 비행 사전 예방 조치 마련해야 ”

드론 보급이 일상화되면서 불법 드론 비행 신고 등 테러 관련 신고도 3년 새 10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박재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 남구을)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2021년 8월 발생한 테러 관련 신고는 총 3,056건이었다. 2018년 171건에 그쳤지만, 2019년 542건, 2020년 1,191건, 올해 8월까지 1,152건으로 3년 새 10배 가까이 뛰었다. ※ [참고1] 2018~2021년 8월까지 테러 관련 신고 건수

특히 2019년부터 드론 신고를 테러 관련 신고로 분류하면서 테러 신고가 급증했다. 드론 신고는 2019년 84건이었지만, 2020년 464건, 올해 8월까지는 566건으로 이미 지난해 신고 건수를 넘어섰다.

2019~2021년 8월 테러 관련 신고는 총 2,885건으로 이 가운데 드론이 1,114건(38.6%)으로 가장 많았고, 탄피·포탄 신고가 1066건(36.9%), 폭발물 379건(13.1%), 총기 189건(6.6%) 등의 순이었다. ※ [참고 2] 2018~2021년 8월까지 수단별 분석보고서

유형별 신고 건수 및 조치 결과를 보면, 테러 신고 이후 입건 조치가 이뤄진 사건이 2018년 32건에서 올해 52건으로 크게 증가하였다. 특히 불법 드론 비행 신고가 포함된 의심물 발견 신고로 입건된 사건은 2019년에 9건에서 2021년에는 31건으로 크게 증가하였다.

[참고1] 2018~2021년 8월까지 테러 관련 신고 건수

구분

합계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합계

3,056

148

190

289

323

288

315

342

365

210

259

191

136

‘18년

171

10

36

16

17

18

13

10

12

13

9

2

15

‘19년

542

11

18

26

45

40

46

52

64

62

80

58

40

‘20년

1,191

40

47

94

96

94

94

89

120

135

170

131

81

‘21.8월

1,152

87

89

153

165

136

162

191

169

-

-

-

-

 

[참고 2] 2018~2021년 8월까지 수단별 분석보고서

구분

합계

드론

인질

차량

총기

탄피·포탄

폭발물

화생방

흉기

합계

2,885

1,114

2

12

189

1,066

379

62

61

‘19년

542

84

-

5

51

220

132

40

10

‘20년

1,191

464

1

4

65

514

109

16

18

‘21.8월

1,152

566

1

3

73

332

138

6

33

 

[참고 3] 2018~2021년 8월까지 테러 관련 유형별 신고 건수 및 조치결과

구분

합계

테러협박

의심물 발견 (드론 신고)

합계

3,056

입건

345

입건

단순종결 등

2,711

입건

단순종결 등

‘18년

171

32

64

27

37

107

5

102

‘19년

542

32

98

23

75

444

9

435

‘20년

1,191

41

74

20

54

1,117

21

1,096

‘21.8월

1,152

52

109

21

88

1,043

31

1,012

 
천경태(오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전체기사리스트 프린트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조직도  |  오시는 길
서울 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노 313 성지하이츠 1차 1518호   |  대표전화 : 02-358-3130   |  FAX 02) 566-502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다10549  |  발행인·편집인 : 이병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일  |  등록일자 : 2012년 12월 1일
Copyright © 2013 부패방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b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