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패방지뉴스
사회·환경환경
진주 진양호 내동, 판문지점 조류경보 해제
지귀웅 기자  |  bnbn3454@gmail.com
승인 2022.09.23  09:01:48

 

  • (반연리)지점 해제(9.15) 이후 호소에서는 모두 해제, 낙동강 칠서, 물금․매리 2개 지점만 ‘관심’ 단계 지속

- 9월 이후 연이은 태풍 영향, 수온 하강으로 남조류세포수 감소

 

□ 낙동강유역환경청(청장 홍동곤, 이하 낙동강청)은 9월 22일(목) 15시를 기해 진주 진양호 내동 및 판문지점에 발령 중이던 조류경보를 ‵해제‵했다고 밝혔다.

 

○ 진양호 내동과 판문 지점은 각각 8월 4일, 7월 21일 발령 이후 49일, 63일만에 조류 측정 결과 2회 연속 해제 기준 미만으로 측정됨에 따라 조류경보가 해제됐다.

 

【 유해남조류 측정 결과 】 (단위 : 세포/㎖)

측정

지점

채수일자

비고

8.22

8.29

9.5*

9.13

9.20

진양호(내동)

5,615

2,282

-

924

458

※ 2회 연속 기준초과 시 발령

(관심) : 남조류세포수 1,000세포/㎖ 이상

(경계) : 남조류세포수 10,000세포/㎖이상

(대발생) : 남조류세포수 1,000,000세포/㎖이상

※ 2회 연속 남조류세포수가 1,000세포/㎖ 미만인 경우 해제

진양호(판문)

6,865

3,266

-

83

191

* 태풍(힌남노) 대비 댐 방류로 인한 채수 미실시

 

 

□ 이번 조류경보 해제는 9월 이후 연이은 태풍으로 댐 방류량 증가에 따른 체류시간 감소와 수온 하강으로 남조류 세포수가 감소한 데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 지난주 사연호 경보 해제에 이어 이번 주 진양호의 조류 경보가 해제됨에 따라 낙동강 하류에서는 호소에서의 조류 경보는 모두 해제되고, 본류인 칠서, 물금․매리(낙동강) 2개 지점에서의 ’관심‘ 단계 발령이 지속되는 상황이다.

* 낙동강 하류 조류경보제 지점 : 물금․매리(낙동강), 칠서(낙동강), 진양호, 사연호, 회야호 등 5개 지점

 

□ 홍동곤 낙동강유역환경청장은 “호소 구간에서의 조류경보는 모두 해제되었지만 아직까지 낙동강 본류 구간의 조류경보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조류 경보가 조속히 해제될 수 있도록 녹조 상황 개선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지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전체기사리스트 프린트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조직도  |  오시는 길
서울 특별시 서초구 남부 순환로 2652번지 대명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58-3130   |  FAX 02) 566-502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다10549  |  발행인 : 김재형  |  편집인 : 이병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형  |  등록일자 : 2012년 12월 1일
Copyright © 2013 부패방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b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