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패방지뉴스
오피니언인물
윤영호 공군중령, 러 우주방공군대 수석 졸업- 전 과목 만점, 러시아 학생장교들 제치고 당당히 수석
[부패방지뉴스 박관후기자]  |  webmaster@bbnnews.co.kr
승인 2013.07.09  16:28:20

-러시아 대통령 주관 만찬에도 초대

   
▲ 러시아 우주방공군대를 수석졸업 한 윤영호 공군중령(45세)이 졸업증서를 들고 있다.

공군 윤영호 중령(45세, 육군학군 29기)이 러시아 우주방공군대학교 정규과정에서 전 과목 만점을 받아 수석으로 졸업했다. 이 과정에서 한국군 장교가 수석을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윤 중령은 다른 군사대학교 성적우수졸업자들과 함께 지난 6월 26일,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초청으로 모스크바의 크레믈린 대통령궁에서 개최된 만찬에 참석하기도 했다.

   
▲ 윤영호 공군중령(45세)이 모스크바 크레믈린 대통령궁에서 열린 군사대학교 성적우수졸업자 격려 만찬에 초대되어 러시아 푸틴 대통령으로부터 격려를 받았다.

   
▲ 메달증서번역본
러시아 우주방공군대학교는 러시아 우주방공군의 지휘참모대학교 (트베리 주 위치, 우리나라의 공군대학과 유사)로 1956년 설립되어 우주 및 방공 분야의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군사학교다.

윤 중령은 러시아 공군 지휘참모대학 위탁교육에 선발되어 러시아 공군대학에서 ’10년 10월부터 ’11년 9월까지 러시아어를 공부한 뒤, 2년 과정인 지휘관 정규과정에 입과, 올해 6월까지 1년 10개월간 미사일, 방공 및 자동화통제 관련 교육을 받았다.

윤 중령은 익숙하지 않은 러시아어를 배우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 처음 러시아에 도착했을 때에는 간단한 의사소통도 못했던 그는 밤잠을 설쳐가며 노력한 끝에 러시아어로 자유롭게 연구하고 발표할 수 있을 정도가 됐다.그는 교육과정 중 31개 전 과목 시험에서 모두 만점을 받는 등 학업 면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졸업 전 열린 학술발표회에서는 ‘합동작전’을 주제로 공중공간에서 항공기와 미사일간의 효과적인 작전지휘통제로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안을 발표해 호평을 받기도 했다.

   
▲ 수석 메달 및 증서

윤 중령은 “위탁교육의 기회를 준 공군에 대한 고마움과 대한민국 장교의 대표로서 많은 사람의 기대를 받고 있다는 생각에 절대 뒤쳐져서는 안 되겠다는 부담을 항상 가지고 있었다.”며, “한국 장교의 우수성을 알리게 되어 많은 보람을 느낀다.”라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윤 중령은 오는 7월 11일(목) 귀국해 공군방공유도탄사령부에서 전술탄도탄 방어체계와 관련된 방공작전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부패방지뉴스 박관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전체기사리스트 프린트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조직도  |  오시는 길
서울 특별시 서초구 남부 순환로 2652번지 대명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58-3130   |  FAX 02) 566-502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다10549  |  발행인 : 김재형  |  편집인 : 이병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형  |  등록일자 : 2012년 12월 1일
Copyright © 2013 부패방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bnnews.co.kr